므겨듀죠 의 블로그
2021-08-03 • 3 min read

치코 룰라비 드림, 아기침대 3개월도 못 쓴 후기 (내돈내산 육아템 5)

위선 결론부터,

산출 전으로 돌아간다면

이 침대를 사겠는가? NO

*육아 활용에 집중해 작성한 글로, 제품의 작동법 및 기능 등은 기법 홈페이지, 유튜브, 타 블로그를 참고해주세요 출산 전, 아기용품을 준비하며 당근마켓을 기웃기웃하다, 치코 룰라비드림 새제품을 싸게 득템했다. 아기 와상 고민을 시작하며 좁은 우리집에 ‘침대 + 간이침대(바운서) + 기저귀갈이대 + 플레이야드’ 역할까지 한다니 딱이다 생각하며 구매했다.

처음에는 참 만족하며 썼다. 그러나, 얼마 되지 않아 나에게 맞지 않는 제품임을 깨달았다. *육아용품은 애by애, 맘by맘 입니다.

사용하며 느낀 장단점을 간단하게 정리했다.

장점:

1) 보관 용이 접이식 침대라, 커다란 향훈 하나로 패킹 가능 그러나 무거워… 가방채 이동은 대개 불찬 하다. (여행갈 사이 가지고 간다고 사신다면, 매장가서 들어보고 결정하시길) 2) ‘기저귀갈이대 + 수납함’의 조화 기저귀 갈이대 높이가 제법 높은 편이라 쓰기 편리했다. 바로 옆에 매달려있는 수납함과의 조화도 좋다. (아래 사진 감념 문고리 곧장 아래에 위치한 것을 보면 참고가 될 것 같다.) 3) 수납함 용량 흐물거리는 소재라 처음에 슬쩍 신경쓰이긴 발도르프교구 한데, 그 것도 재빨리 적응이 된다. 보기보다 이것 저것 담뿍 담긴다. 양쪽 깊은 수납함은 애매해보이는데, 여유분 방수매트를 돌돌말아 넣어 보관하기 좋았다. 4) 메쉬 소재 플레이야드 사면이 모두 구멍이 숭숭 뚫린 메쉬소재이다. 통풍에도 도움이 되겠지만, 엄마가 슬쩍슬쩍 아기를 선례 좋다. 5) 코끼리 모빌 이건 참 애by애 심산 것 같은데, 우리 아기는 코끼리 모빌을 좋아했다. 그러나, 멜로디와 수유등은 대개 사용하지 않았다. 6) 매트리스, 커버 세탁 가능 처음에 집에 가지고 온 시대 모조리 벗겨 세탁 하고선 소독액을 뿌려 관리해, 굳이 다시 세탁하지 않았다;; 평소 방수패드를 깔아 사용해, 침대나 기저귀갈이대가 젖는 경우가 없었다. 하지만, 남김없이 벗겨 세탁이 가능한 건 장점이다.

단점:

1) 사용기간 사용할 무망지복 있는 기간이 가격대비 굉장히 더없이 짧다. (할말많다..!) 이 제품을 또 사용하지 않을 가장 큰 이유이다. 아기의 개화 속도에 따라 기간의 차이가 있을 생목숨 있다. 그러나 단연코 촌 사용하기는 힘든 제품이다.

간이침대 ~6.8kg, 유아침대 ~6.8kg, 기저귀갈이대 ~11.4kg, 플레이야드 ~14kg 간이침대는 실질상 별로 쓰지 않는다. 유아침대 목적으로 썩 살텐데.. 참고로 우리 아기는 3.45kg으로 태어나, 100일에 8kg 이었다. (일반적으로 아기는 100일 쯤 태어난 몸무게의 2배가 된다.) 기저귀갈이대가 괜찮은 편이라 그저 사용하고 싶었지만, 재개 두고 쓰기에 부피가 만만 크다. 플레이야드는 14kg이니 쓸만하겠지 싶었는데.. 글쎄 70일 쯤부터 유아침대를 쓰지 못 해, 플레이야드에 눕혀 재웠다. 높은 가드를 넘어 낮은 바닥에 눕혀야해.. 허리가 나가는 줄 알았다…💧 즉, 나는 변 제품을 70일 정도까지만 뜻대로 썼다. 기저귀갈이대가 마음에 들어, 갈팡질팡하다 기어코 100일에 바이바이 했다. (마음에 드는 기저귀갈이대가 없어, 기저귀갈이대 없이 버티는 삶을 2주 핸드레벨 하다가, 괜찮은 기저귀 갈이대를 찾았다! 후기예고!)

2) 움직이지 않는 모빌, 타이니 모빌 부착 불가 코끼리모빌 귀엽고 아기가 좋아했지만, 움직이지 않아 애한 번씩 움직여줘야 했다. 게다가 최고의 장난감인 타이니 모빌 부착이 불가하다. 현재 사용중인 원목 침대(후기 예고!!)는 타이니 모빌 부착이 가능해, 침대에서 아기가 매우 바로 논다. 3) 중가운데 나가는 플레이야드 최소한 아기가 스스로 앉는 단계는 되어야 사용할 복수 있는 플레이야드. 아기가 커서 유아침대를 사용할 생령 없었던 시기에 플레이야드를 와탑 대용으로 당분간 활용을 하긴 했다. 그러나.. 70일된 아기도 들었다놨다 하기가 만만치 않았다. 하물며 200일 가까이된 아기(앉아노는 아기)를 상상하니..하하 작은 볼풀장으로 활용한다면 괜찮을 지도..? 넓은 광대 쪽에 지퍼로 문을 여닫을 핵심 있어, 아이를 쉽게 넣고 뺄 복 있다면 더 좋았을 듯 싶다. 4) 사용하지 않는(?) 간이침대 바운서를 외따로 사용하지 않는다면, 50일까지 사수 활용 가능할 듯 하다. 침대 위에 두고 쓰는 경우는 대개 없고, 바닥에 잠깐 두고 써봤는데.. 실지 아기가 편하게 있지 않았다. (나는 포맘스 바운서를 즉금 사용했다) 잘 줄기 구석탱이로.. 5) 바퀴가 한쪽만 침대를 세밀히 고정시켜두려고 한 쪽만 달아둔 듯한데 아기 침대는 상황에따라 이리저리 옮겨다닐 때도 있다. 바퀴가 4개 달려있고 고정도 할 운 있었다면, 바닥청소도 한층 용이했으리.. (현재 사용중인 원목침대는 바퀴가 4개 달려있고, 고정도 할 호운 있다. 후기예고!!) 6) 침대위에서만 응용 가능한 기저귀갈이대 룰라비드림의 기저귀갈이대가 대단히 편리한데, 딱 룰라비드림 침대 위에 고정해야만 사용할 생령 있다. 아래 면이 둥글어 어디에도 혼자 사용이 항의 하며, 룰라비드림에만 기어이 맞게 고정이 된다.

이 침대를 산다면..? 2개월만 옳이 사용한다는 공유 가짐으로 (그 이후는 안정적인 기저귀갈이대 용도로 굳👍🏻) 혹은 집이 원판 넓어 플레이야드를 따로 두어도 된다면

그러나 나는 서울의 낡고 좁은 아파트에 살고 있고 이런 저런 이유로 부피만 차지하는..! 저 침대를 연속 사용할 수가 없었다.

플레이야드에서 재우다 힘들어, 범퍼침대 연습겸 몇일 새중간 아이를 바닥에도 재워보았다. 치코 침대를 치운다 소감 먹고, 임시 기저귀갈이대를 대신해 식탁, 매트 위를 전전해 보았다. (하.. 당신 ㅅㅔ월..) 그러다 현재는 너무나 최적의 환경을 만들었다. (곧 이어질 육아템 후기들, 최상 추천 육아템들이 있어요~ 후기예고!) 혹 치코 룰라비드림 외 그라코팩앤플레이, 뉴나세나 등 비슷한 형태의 침대를 찾고있는 주비 맘들이 있다면 사용기간 바깥양반 기타 기능들을 자주자주 고려해보고 구매하길 바란다. 솔직히 나는 후회했다…

*내돈내산: 눈치 돈 주고 내가 경도 (중고 내지 새) 제품, (협찬 아니고) 지인에게 선물 또는 물려 받은 천수 입니다.

Post by: 므겨듀죠
Category: life